본문

경제정책정보

유관기관의 다양한 자료를 한 곳에서 살펴보실 수 있습니다.

최신자료

전력용 케이블 구매 입찰 참가 7개 사업자의 담합 행위 제재

분류기호 RAN20-1712266 자료형태 보도자료
공정거래위원회 2017.12.07
페이스북
공정거래위원회는 2011년부터 2013년까지 3개 민간 기업이 고압 전선 등의 구매를 위해 실시한 입찰에서 담합한 7개 전선 제조 사업자들에게 시정명령과 함께 총 160억 6,000만 원의 과징금을 부과하고 사업자 모두를 검찰에 고발하기로 결정하였다고 12.7.(목) 밝혔다.

- 7개 전선 제조 사업자들(대한전선, 엘에스전선, 가온전선, 넥상스코리아, 대원전선, 서울전선, 일진전기)은 최저가 낙찰제에 따른 저가 수주를 방지하고, 생산·판매 물량을 서로 균등하고 안정적으로 확보하기 위하여 담합을 하게 되었음.

- 이에, 7개 전선 제조 사업자에게 시정명령과 함께 과징금 총 160억 6,000만 원을 부과하고 사업자 모두를 고발하기로 결정하였음.

- 이번 조치는 민간 기업이 발주한 전력용 케이블 등의 구매 입찰담합을 엄중 제재한 것으로, 민간분야 입찰 시장에서의 경쟁 질서 확립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됨.

<참고> 합의 대상 전선 품목 개요
첨부파일

가입하신 이동통신사의 요금제에 따라
데이터 요금이 과다하게 부가될 수 있습니다.

파일을 다운로드하시겠습니까?
KDI 연구 카테고리
상세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