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DI 한국개발연구원 - 경제정책정보 - 경제정책자료 - 최신자료 - 층층둥굴레, 멸종위기 위험 높지 않다

본문

경제정책정보

유관기관의 다양한 자료를 한 곳에서 살펴보실 수 있습니다.

최신자료

층층둥굴레, 멸종위기 위험 높지 않다

분류기호 RAL99-1908174 자료형태 보도자료
국립생물자원관 2019.08.07
페이스북
국립생물자원관은 김영철 강릉원주대 교수 연구진과 2006년부터 최근까지 층층둥굴레 개체군의 주요 위협요인을 정밀 평가한 결과, 층층둥굴레의 안정적인 개체군 유지가 가능한 것으로 확인되었다고 8.8.(목) 밝혔다.

- 연구진은 2018년까지 확인된 층층둥굴레 297개체군 271만여 개체 중 100개 개체군 74만 개체를 대상으로 분포현황, 번식특성 및 생활사, 위협요인 등을 정밀 조사하였음.

- 대부분의 분포지는 남한강(경기 여주, 충북 충주, 단양), 북한강(경기 가평, 강원 춘천, 양구), 평창강(강원 영월), 동강(강원 영월, 정선, 평창), 홍천강(강원 홍천, 춘천), 한탄강의 지류인 문산천이었음.

- 생육지는 대부분 강 주변의 나무(교목, 아교목, 관목)나 풀이 우거진 지역으로 간혹 산 속의 숲에서도 분포했는데 이 경우 근처에 대규모의 분포지가 있어 지속적으로 씨앗(종자)이 유입되어 정착이 이뤄진 경우로 보임.

- 연구진은 층층둥굴레가 같은 개체가 아닌 다른 개체와 수정하는 타가수정 방식으로 씨앗(종자)을 만들며, 종자로부터 개체 증식이 활발한 것에 비추어 현재의 생태적 환경이 유지된다면 급격한 개체군 축소와 절멸은 나타나지 않을 것으로 봄.

<붙임>
1. 층층둥굴레 사진 및 분포자료
2. 질의응답
3. 전문용어 설명
첨부파일

가입하신 이동통신사의 요금제에 따라
데이터 요금이 과다하게 부가될 수 있습니다.

파일을 다운로드하시겠습니까?
KDI 연구 카테고리
상세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