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연구원소식

한국개발연구원의 전체 공지사항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보도자료

국민 86.8%,“디지털 헬스케어 수요 증가할 것” - e경제정보리뷰,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 국민 인식조사 결과

KDI 2021/07/28
페이스북

국민 86.8%,“디지털 헬스케어 수요 증가할 것”

e경제정보리뷰,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 국민 인식조사 결과


  <디지털 헬스케어에 대한 국민 인식조사> 보러가기
□ KDI 경제정보센터는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에 대한 일반 국민의 인식과 경험, 수요를 파악하기 위해 전국 만 20세 이상 성인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설문조사를 실시
일반 국민의 81.9%는 디지털 헬스케어가 ‘개인 건강상태 개선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평가함. 가장 크게 도움을 받을 수 있는 대상으로 응답자의 과반이 ‘만성질환자’(66.7%)를 꼽음.
□ 디지털 헬스케어의 세부 분야별로는 기대와 우려가 동시에 존재하는 것으로 나타남.
원격의료는 ‘의료접근성 향상’(4.3점/5점 만점)을 가져오지만 ‘의료사고 시 책임소재 불분명’(3.8점), ‘부정확한 진단·진료 가능성’(3.8점)이 있을 수 있다고 평가
DTC(소비자 직접 의뢰) 유전자 검사는 ‘개인 맞춤형 건강관리’(3.8점), ‘유전적 질환에 대한 사전 예측’(3.8점)을 가능하게 하나 ‘과도하게 상업적으로 활용될 가능성’(3.8점)을 우려
AI 헬스케어의 경우 ‘진료 프로세스의 효율성’(3.9점)을 향상시키지만 ‘환자와 정서적 교감의 어려움’(3.7점)이 발생할 것으로 예상함.
□ 일반 국민의 대다수는 ‘개인 보건의료 데이터 공유 및 활용이 중요하다’(71.5%)고 인식하고 있었으며, 이를 위해서는 ‘개인정보 남용·유출 등 부작용 해결’(53.6%)이 선행돼야 할 것이라고 응답
개인 보건의료 데이터 제공의향은 목적에 따라 상이한데 ‘타 병원 진료기록 공유 등을 통한 정밀한 진단 및 진료’를 위해서는 87.0%가, ‘맞춤형 운동·식이처방 등 개인별 맞춤서비스 이용’에는 83.7%가, ‘치료법 개발 등 학술·연구’에 75.1%가 동의하는 것으로 나타남. 반면 ‘민간 헬스케어 기업의 의료상품·서비스 개발’을 위해 제공하겠다는 응답은 45.3%로 상대적으로 낮았음.
□ 디지털 헬스케어의 수요는 ‘향후 현재보다 증가할 것’(86.8%)으로 예상되며,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 활성화를 위해서는 ‘신뢰성 있는 보건의료 데이터 기반 구축’(39.5%)과 ‘개인정보 보안 강화‘(24.4%)가 필요하다고 평가
□ 서중해 KDI 경제정보센터 소장은 “과거 치료 중심의 보건의료 패러다임이 예방과 관리 목적으로 전환되고 있다”며 “신뢰성 있는 보건의료 데이터 기반을 구축하고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를 활성화할 수 있는 사회적 컨센서스가 필요한 시점”이라고 밝힘.
❖ 첨부. 세부 조사 결과



담당자:
이용수 KDI 경제정보센터 디지털경제분석실장 (044-550-4653, soolee@kdi.re.kr)
권기대 KDI 경제정보센터 자료연구팀장 (044-550-4642, kidae76@kdi.re.kr)
같은 주제 자료 이 내용과 같은 주제를 다루고 있는 자료입니다.G05||J02||P01||P99|

가입하신 이동통신사의 요금제에 따라
데이터 요금이 과다하게 부가될 수 있습니다.

파일을 다운로드하시겠습니까?
KDI 연구 카테고리
상세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