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DI 한국개발연구원 - 경제정책정보 - 주제별 목록 - 경제정책정보 주제 - 정보통신 - 전기통신 - 과기정통부, 세계 수준의 5세대(5G) 단말기 개발지원 기반시설(인프라) 구축

본문

경제정책정보

유관기관의 다양한 자료를 한 곳에서 살펴보실 수 있습니다.

경제정책정보 주제

과기정통부, 세계 수준의 5세대(5G) 단말기 개발지원 기반시설(인프라) 구축

분류기호 RAJ12-2107538 자료형태 보도자료
과학기술정보통신부 2021.07.13
페이스북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5G 단말기 관련 중소기업의 기술개발과 제품 출시에 필요한 시험·검증을 지원하기 위해 7.13.(화) 구미전자정보기술원(이하 ‘GERI’)에서「5세대(5G) 단말기 가늠터(테스트베드)」개소식을 개최하였다고 밝혔다.

- 과기정통부와 구미시는 세계 수준의 5세대(5G) 단말기 가늠터를 구축하기 위해 2019년부터 2023년까지 5년간 국비 128억원, 지방비 70억원 등 총 198억을 투입하여 이동통신사 상용망 수준의 시험·검증 기반시설(인프라)을 단계적으로 구축하고 있음.

- ’19~’20년까지는 3.5/28GHz 대역 비단독모드(NSA) 시험망 장비 구축 및 5세대(5G) 시험전용 공간을 확보하였으며, ’21년도에는 국제표준 기반의 5세대(5G) 단독모드(SA) 시험장비를 선도적으로 구축할 예정임.

- 이와 함께, 서울 구로 MFT(Mobile Field Testbed)센터에 엣지 컴퓨팅 장비를 설치하고, 구미 가늠터(거점)와 연동하여 수도권 기업들을 대상으로 모바일기기와 5세대(5G) 초고속·초저지연 융합서비스 개발 및 성능검증 등도 병행하여 지원해 나갈 방침임.

- 한편, 「5세대(5G) 단말기 가늠터」에서는 국내 제조사가 개발한 단말기의 기능 및 성능을 검증하고, 국내 및 글로벌 주파수 대역에 맞는 5세대(5G) 서비스 플랫폼 및 기지국을 통해 상호연동이 정상적으로 이루어지는지를 확인하는 시험을 지원하게 됨.

- 5세대(5G) 단말기 가늠터 개소로 지역 중소기업이 해외에 나가지 않고 국내에서 상용망 연동시험이 가능하게 됨으로써 기업들의 체류비용 절감, 제품개발 기간 단축, 시험비용 절감 등의 효과가 발생하여 단말기 제조산업의 활성화가 기대됨.

<참고>「5세대(5G) 단말기 가늠터(테스트베드)」개소식 행사 계획(안)
첨부파일

가입하신 이동통신사의 요금제에 따라
데이터 요금이 과다하게 부가될 수 있습니다.

파일을 다운로드하시겠습니까?
KDI 연구 카테고리
상세검색